기사제목 본부장님의 감사문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본부장님의 감사문자

기사입력 2021.04.09 09:1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전국의 최정수박사한자속독 가족 여러분,

코로나 관계로 하루하루가 살얼음판을 걷는 심정입니다.

이 어려운 시기에 반가운 문자가 와서 힘이 납니다.

  

 

「○○본부장님께서 한자속독 인터넷 강사과정 자격증 취득하신 선생님을 소개해주셔서 감사하다는 내용

  

 

사실 대면수업 때 각 본부장님의 연락처를 알려드리면서 앞으로 할 일 등을 설명합니다. 우리는 서로 뜻을 모아 교육을 하면 반드시 좋은 결과가 나타납니다. 문제는 코로나 등 괴질이 앞으로 어떻게 또 발생할지가 문제입니다. 그래서 개인, 교습소 운영 방법 등을 깊이 생각할 때입니다.

  

 

지금 시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형태를 살펴보면,

[월수반 한자속독] [화목반 집중력영어속독] [금토반 집중력영어속독]

    영어반 수강생이 많아 주 8개반 운영

각 기관 통계조사와 우리 자체 통계조사를 보면,

서울·경기지역 : 초등생이 꼭 해야 되는 과목 영어 ○○%, 한자 ○○%      

 

서울 제외 전 지역 : 초등생이 꼭 해야 되는 과목 영어 ○○%, 한자 ○○%   

전국 평균 영어 ○○%, 한자 ○○%   

  

 

초등 때 한자공부를 어느 정도 해야 중학교에서 공부 잘할 수 있는데,

   학부형들께서 한자의 중요성을 잘 모르고 있으니 발전에 걸림돌이 되고 있습니다.

   (특히 우리 한자속독을 일반한자교육으로 생각하는 분이 많음)

영어는 설명이 필요 없이 초등부터 무조건 공부해야 된다고 인식하고 있습니다.

저희 프로그램은 한자나 영어나 모두 두뇌계발, 집중력 강화가 주목표이므로 두뇌계발 황금기인 초등 때는 필수과정입니다.

영어의 필요성은 학부형들께서 모두 알고 있으니 우리 집중력영어속독으로 훈련하면

영어도 빨리 되지만 집중력이 강화된다는 사실을 느낄 수 있으므로 빠르게 발전할 수 있습니다.

기존 교육방법과 차이점 : 두뇌계발과 집중력이 주목적

   요즘 각 통신사, 각 언론, 방송, 신문, 포털 등 계속 우수성 보도

초등 한자공부 : 최정수박사한자속독이 쉽게 해결

초등 영어공부 : 최정수박사집중력영어속독이 쉽게 해결

교육도 시대변천에 따라 창의적으로 대응함과 동시에 꼭 필요한 과목은 적기에 학습하는 것이 매우 중요

   (여러 가지로 깊이 생각할 때입니다.)

  

 

  

 

                           2021. 4. 8

             한자속독 교수 최정수 박사 드림

*경기대 평생교육원 한자속독 교수 연구실 (02)365-1137

*동아대 평생교육원 한자속독 교수 연구실 (051)243-1137

                      H. 010-6690-1137

 

 

<저작권자ⓒ최정수박사한자속독뉴스 & hanjasr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31659
 
 
 
 

     최정수박사 한자속독 뉴스 | 등록번호 : 부산 아00309 | 등록일자 : 201875| 제 호 : 최정수박사한자속독뉴스

    주 소 : 부산광역시 영도구 조내기로 65(청학동) | 발행인 : 최정수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최정수 | 보급지역 : 전국

    대표전화 : 051) 412-5900 [평일 오전 9~오후6/ 토, , 공휴일 제외 H.P : 010-2595-1137

    Copyright © 2018 hanjasrnews.com all right reserved. 

    보도자료 및 광고문의 : 010-2595-1137

     

                                           
최정수박사한자속독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